애플 사이더가 조금씩 시장을 넓혀가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 사과로 만든 수제 애플 사이더가 주류박람회에서 관심을 끌었다.

댄싱사이더컴퍼니는 6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가해 다양한 크래프트 애플 사이더 ‘댄싱파파’를 선보였다.

우리나라 최초의 크래프트 애플 사이더 하우스를 자임하는 댄싱사이더컴퍼니는 4.5~7도 사이의 알코올을 함유하고 있는 일종의 사과와인. 충주에서 생산되는 사과만으로 만들 술로 지역특산물이 되었다.

행사에 참가한 구성모 이사는 “최근 트렌드가 과일주처럼 달콤새콤한 맛과 강하지 않은 알코올 도수, 건강을 챙기는 음료인 점을 감안하면 우리 애플 사이더는 가장 트렌디한 음료”라면서 “비즈니스 자체가 혼술문화를 겨냥한 것이어서 최근의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침체된 분위기에도 잘 극복해갈 수 있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330ml 작은병과 750ml 큰병이 각각 5,500원, 18,000원 수준에서 전통주점 등에서 팔리고 있다.

한편,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는 서울에서 개최하는 국내 유일 최대규모 주류 전문 전시회로 주류 판매, 홍보 및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최적의 플랫폼으로 알려져 있다. 25,000명 이상의 주류 애호가 및 소비자들이 매년 전시회를 방문하고 있으며 체계적인 주류 전문 부대행사 및 세미나도 함께 개최된다.

→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 뉴스 바로가기

Inquires

2020-07-01T06:07:26+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