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의 유네스코 임진강생물권 보존지역에서 친환경 재배를 한 포도와 맑은 물이 빚어낸 와인이 있다.

예진은 6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가해 연천 지역의 유기농 포도로 만든 와인 제품들을 선보였다.

직접 키운 유기농 포도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좋은 술을 만들겠다는 예진은 연천군 DMZ포도를 사용한다. 와인 브랜드는 ‘지니루즈’ 붉은 지니다. 디자인에는 이솝우화를 연상시키는 여우를 넣어 ‘여우도 반한 포도 와인’이라는 스토리 라인을 구성하면서 멸종위기종인 붉은꼬리여우가 번성하기를 기원하는 꿈도 담았다.

행사에 참가한 홍정의 대표는 “남토북수라는 연천군 인증마크를 획득한 우리 제품들은 농림부의 유기가공식품인증도 갖고 있는 안전한 와인들”이라며 “포도농사 20년의 노하우와 발효양조학 박사과정에 있으면서 배우고 있는 과학적 지식들이 만나 더욱 좋은 품질의 지역특산 와인을 개발해 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는 서울에서 개최하는 국내 유일 최대규모 주류 전문 전시회로 주류 판매, 홍보 및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최적의 플랫폼으로 알려져 있다. 25,000명 이상의 주류 애호가 및 소비자들이 매년 전시회를 방문하고 있으며 체계적인 주류 전문 부대행사 및 세미나도 함께 개최된다.

→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 뉴스 바로가기

Inquires

2020-07-01T06:07:23+00:00